공지/정보

지역사회 의료발전 및 주민 보건 향상에 기여하는 진료협력센터가 되겠습니다.

  • 공지/정보
  • 병원소식

전화031.249.7299

병원소식

제목 성빈센트병원 대장항문외과 유니나 교수, 최우수 연구자상 수상
등록일 2019-11-14 조회수 276

대장항문외과 유니나 교수
 

가톨릭대학교 성빈센트병원 대장항문외과 유니나 교수가 최근 열린 대한외과학회에서 최우수 연구자상(Best Investigator Award)’을 수상했다.

 

이번 수상은 유니나 교수가 진행하고 있는 연구 수술 부위 감염을 줄이는데 일반적인 거즈의 사용과 창상 방어막의 효과 및 효율성에 대한 비교 평가(다기관 무작위 임상연구)’가 그 우수성을 인정받아 이뤄졌다.

 

수술 부위 상처 감염은 수술 후 발생하는 가장 흔한 합병증이다. 특히 복부 수술 후 발생하는 수술 부위 상처 감염은 대부분 피부나 위장관에 존재하는 내인성 세균에 의해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에 절개 부위와 수술 부위 사이에 물리적인 방어막 역할을 해 감염을 줄여주는 창상 방어막이 개발된 상태다.

 

현재 여러 연구에서 창상 방어막이 수술 부위 상처 감염 발생 감소에 기여한다는 보고는 있지만, 장 천공 등 수술 부위가 심하게 오염된 경우나 응급 수술에서의 효과에 대한 연구는 없는 상태였다.

 

유니나 교수는 수술 부위 상처 감염은 환자의 입원 기간과 의료비 증가에 영향을 미친다.”연구 중간 결과, 장 수술에서 창상 방어막이 일반적인 거즈에 비해 상처 부위 감염을 줄이는데 도움이 되는 것으로 확인된 만큼 이 연구를 통해 수술부위가 오염된 경우나 응급 수술에서의 창상방어막 사용 효과를 확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전글 순환기내과 문건웅 교수, ‘R을 이용한 조건부과정분석’ 출간
다음글 영상의학과 김광순 방사선사, 보건복지부장관상 수상